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안녕하세요 생명의친구들입니다.

사이버상담실은 서로의 아픔을 나누고 이해해 주는 곳입니다.
서로에게 상처를 주며 비방하는 글 등 은 이곳 게시판에 맞지 않으며, 개인 연락처 등 개인정보는 악용될 위험이 있으므로 게시글에 남기지 말아주세요. 홈페이지 취지에 맞지 않는 글 내용은 통보 없이 임의 수정 혹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곳 상담위원은 자원봉사로 참여하는 분들이며, 상담위원 자체 순서대로 글이 배정되어 만 3일 이내에 답글을 달게 되어 있으므로 글 순서와 상관없이 답글이 달릴 수 있음을 양해바랍니다.

13465 2019.09.23 03:45 정원 8
13464 점차 짙어지는 육춘기~ 2019.09.19 14:23
2019.09.20 11:03
모비스 24
13463 눈물나게 후회 2019.09.16 01:12
2019.09.19 14:22
연주 54
13462 완전히 두려워진 명절~ 2019.09.15 10:51
2019.09.16 21:19
모비스 47
13461 욕지거리하는 부모 2019.09.13 21:32
2019.09.17 22:18
민아 44
13460 이시간되도록 2019.09.12 07:40
2019.09.14 21:31
김연* 47
13459 사는게 그저 혼란스럽고 괴롭기만 합니다 2019.09.10 12:29
2019.09.12 10:33
모비스 73
13458 . 2019.09.04 16:32
2019.09.07 14:31
. 53
13457 인생 2019.09.01 21:06
2019.09.03 18:57
효진 88
13456 인제 졸업을 앞둔 친척동샐들을 보며 슬픔에 잠깁니다 2019.08.28 17:43
2019.09.07 19:18
모비스 56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