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안녕하세요 생명의친구들입니다.

사이버상담실은 서로의 아픔을 나누고 이해해 주는 곳입니다.
서로에게 상처를 주며 비방하는 글 등 은 이곳 게시판에 맞지 않으며, 개인 연락처 등 개인정보는 악용될 위험이 있으므로 게시글에 남기지 말아주세요. 홈페이지 취지에 맞지 않는 글 내용은 통보 없이 임의 수정 혹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곳 상담위원은 자원봉사로 참여하는 분들이며, 상담위원 자체 순서대로 글이 배정되어 만 3일 이내에 답글을 달게 되어 있으므로 글 순서와 상관없이 답글이 달릴 수 있음을 양해바랍니다.

12561 어제 글 올린 간호학생입니다. 2017.11.21 17:46 간호학생 10
12560 어제 글 올린 간호학생입니다. 2017.11.21 17:45 간호학생 11
12559 좋은날은 오지 않을 것을 잘 알지만 어떻게든 살아야 할까요?~ 2017.11.21 17:02 갈매기 12
12558 극보수적인 아버지 밑에서 자랐습니다. 2017.11.21 13:41 가명 15
12557 삶의 의미가 없어요... 2017.11.20 18:24
2017.11.21 15:27
간호학생 36
12556 신에게 버림 받은 거구 2017.11.20 16:50
2017.11.20 17:28
부스터 68
12555 감옥과 수도원의 차이 2017.11.18 22:41
2017.11.21 11:42
천년 37
12554 지적장애때문에 죽고싶어요 2017.11.18 20:28
2017.11.21 11:49
승진 38
12553 제 친구가 자주 자해를 합니다. 어떻게 도와야 하나요.. 2017.11.17 23:52
2017.11.20 16:42
무력한친구 56
12552 아무런 의욕도 생기지가 않네요~ 2017.11.16 03:48
2017.11.20 17:55
우울합니다 67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