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2,108 상담 의미 제로 2017-03-16 14:36 인근 167
대계가 젊은 이가 인생의 고비 고비 넘어온 긴세월 과연 이해를 할까요 세파를 거칠게
치열하게 살아온 삶 어느정도 이해를 하나요
상담을 해봤자입니다.관공서 정신건강증진센터가 있습니다.
주객이전도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상담을 도리어해주는 경우 비일비재합니다.
허울좋은 이름이기도 합니다.
진실성도 없는 상담 왜 하나요?
만족할만한 답변 듣지 못해 이재는 유명무실합니다.
좋은 묘책 있으면 부탁합니다.

IP : 203.228.97.174
사랑하는 인근님께

오늘도 아침엔, 뿌연 구름이 뒤덥혀 있어 마음도 갑갑하게 느껴졌습니다. 인근님의 마음의 날씨는 어떤 지 궁금합니다.
긴세월을 치열하게 살아온 분들은 삶의 의미를 만들고, 찾기에 많은 노력들을 하고,
그러한 노력만큼 삶을 이해하고 있다고 생각됩니다. 인생의 의미와 철학을 통해 삶을 이해하고 싶었지만, 그렇지 못한 현실로 힘들어 보입니다. 이런 현실에서 삶의 의미를 찾기 위해 정신보건상담센터 등에서도 도움을 구했지만, 적절한 의미를 찾기 어려웠다고 하니, 그 답답함이 오늘아침의 뿌연 구름과 같아보입니다.

뿌연 구름 뒤엔 분명 파란 하늘이 있지만, 그 하늘을 확인할 수 없게 뿌연 구름이 우리의 시야를 답답하게 하고 있지요. 삶을 살아가는데 있어 그 의미는 분명히 있는데, 많은 생각들과 가치들이 그 의미를 감춰 버려 삶의 의미가 분명하게 드러나지 않는 것같습니다. 삶의 의미는 분명 인근님의 마음속에 있다는 것은 확실하지만, 설명하거나 명확하게 드러나 보이지 않는다고 없는 것은 아닙니다. 인근님의 삶의 의미와 철학은 상담가를 통해 명확하게 되는 것은 아닙니다. 상담가는 인근님 속에 있는 삶의 의미를 찾아주기보다는 삶의 의미를 가지고 있는 인근님이 삶의 의미를 발견하도록 지지하고 격려하는 일일 것입니다.


생명의친구들은 인근님의 삶을 응원합니다.



생명의 친구들 드림.
 
12427 살아야 할 이유를 지워가는 나날들 2017.08.21 00:08 괴짜 6
12426 인터넷과 자살의 연관성 2017.08.20 22:32 수돗가 20
12425 저는 살 이유가 없어요 2017.08.20 21:36 사는게 싫어요 21
12424 내 미래가 궁금하지 않아요. 2017.08.20 20:18 엔틱 15
12423 취직이 됐는데 하는일이 무섭고 회사 나가기도 무섭고 집에 있기... 2017.08.20 12:47 오** 21
12422 떠나보낼만 하면 또 나타나는 기억~ 2017.08.19 10:15
2017.08.20 03:44
슈나이더 46
12421 우울증걸릴거 같은 느낌 2017.08.18 16:54
2017.08.20 17:41
하이에나 57
12420 사는게 힘듭니다 2017.08.18 14:13
2017.08.20 17:48
범수 63
12419 힘들어요 2017.08.18 12:46
2017.08.20 17:25
세상에태어나면 안될사람 72
12418 모순덩어리 사회.. 2017.08.18 01:00
2017.08.20 17:50
힘들다 82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