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2,175 멍충이같은 현실 2017-04-17 09:01 꼬부기 218
지금 대학 준비하면 사이버대학은 실질적으로 대학 취급도 못 받고 일반 대학을 가려면 수능준비까지 해야 해서 지금 공부 시작하면 30대초반은 되야 들어갈 수 있고 졸업하면 30중반내지는 30대후반이 되어 나올텐데
너무 늦은것 같습니다
덩치는 산만한 거구인데 머리에는 든게 없어서 9등급 성적입니다
나이는 20대 중반인데 직장에서 쳐맞고 욕듣고 짤리고
하여튼 덩치만 큰 변태거구입니다

IP : 220.64.51.26
사이버상담실을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게되어 대학을 준비해야하나 생각하다보니 늦은것같고
이생각저생각에 복잡한 마음으로 글을 올리신 분이네요!

세상을 살아가기가 얼마나 고단하고 힘들면 이곳 상담실에 글을 올려 넋두리를 하셨을까싶어 마음이 아픕니다..


답답하고 속상하고 억울한 마음은 내 생각도 행동도 진짜 원하던 모습과 다르게 만들곤 합니다.

어떤 모습이면 꼬부기님이 행복할 수 있을까요?
어떤 마음이면 꼬부기님이 편안해질 수 있을까요?

구체적인 상황이나 질문이 없어 깊이있는 이야기를 해드리기는 어렵지만
꼬부기님이 진정으로 원하는것을 찾아 미소짓는 생활을 찾으시길 응원합니다.
언제든 답답한 마음을 나누고싶을때 또 찾아주세요!

생명의친구 올림...
 
12561 어제 글 올린 간호학생입니다. 2017.11.21 17:46 간호학생 10
12560 어제 글 올린 간호학생입니다. 2017.11.21 17:45 간호학생 11
12559 좋은날은 오지 않을 것을 잘 알지만 어떻게든 살아야 할까요?~ 2017.11.21 17:02 갈매기 12
12558 극보수적인 아버지 밑에서 자랐습니다. 2017.11.21 13:41 가명 15
12557 삶의 의미가 없어요... 2017.11.20 18:24
2017.11.21 15:27
간호학생 36
12556 신에게 버림 받은 거구 2017.11.20 16:50
2017.11.20 17:28
부스터 68
12555 감옥과 수도원의 차이 2017.11.18 22:41
2017.11.21 11:42
천년 37
12554 지적장애때문에 죽고싶어요 2017.11.18 20:28
2017.11.21 11:49
승진 38
12553 제 친구가 자주 자해를 합니다. 어떻게 도와야 하나요.. 2017.11.17 23:52
2017.11.20 16:42
무력한친구 56
12552 아무런 의욕도 생기지가 않네요~ 2017.11.16 03:48
2017.11.20 17:55
우울합니다 67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