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2,353 ............................................................................................................... 2017-07-11 23:13 수돗물 90
어떤 경우에건 자살이 정당화될 수는 없다. 그것은 싸움을 포기하는 것이니까. 살아서 별별 추한 꼴을 다 봐야 한다. 그것이 삶이니까. - 김현

하지만 우리들은 추한꼴을 보지 않고 살 권리가 있습니다.

IP : 1.241.214.71
안녕하세요. 님의글 잘 읽었습니다.
짧은 글이지만 삶에대한 어려움이 느껴져 제 마음도 안타깝습니다. 혹 보고싶지않은 마주하고싶지않은 문제들이 있나요? 무엇인진 모르지만 이곳에서 삶에대해 좀 더 나눠보시지요. 님의 이야기가 궁굼합니다.

님 삶은 소중합니다. 여러 우여곡절이 있겠지만 뒤돌아보면 그것 또한 아름다운 기억이 될 것 입니다. 님께서 포기하지 않으시고 님만의 아름다운 삶을 만들어가시도록 이곳에서 응원하겠습니다. 님의 이야기 기다리겠습니다.

-생명의 친구들 드림-
 
12377 자유와 감옥 2017.07.27 15:15 인형 1
12376 답변 : 다들 요령이 좋네요. 2017.07.27 13:11 자살예비자 17
12375 너무 괴로워요 2017.07.27 02:20 마지막이었으면하는하루 29
12374 사는이유를 모르겠습니다. 2017.07.26 19:22 포코 19
12373 앞날이 무섭습니다 2017.07.25 22:58
2017.07.27 11:27
승진 31
12372 다들 요령이 좋네요. 2017.07.25 22:53
2017.07.27 11:58
자살예비자 48
12371 미안했던 기억이 저의 앞을 자꾸 앞을 캄캄하게 만듭니다~ 2017.07.25 15:04
2017.07.27 12:39
모비스 27
12370 야이 상담사 너희들은 머하는 놈들이냐 2017.07.24 20:17
2017.07.26 01:21
내일은 있을까 88
12369 시험을 준비하는 사람입니다. 2017.07.24 16:16
2017.07.26 00:43
영찬 40
12368 도와주세요 2017.07.24 01:39
2017.07.25 23:24
오오호호 46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