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2,680 이제 죽을려고 합니다. 2018-01-11 11:49 사회부적응자 844
저번에도 글을 올렸던 사람이구요
이제 끝난것 같습니다. 무직 30살
부모도 이젠 쓰레기 쳐다 보듯이 보내요
멀리가서 혼자 살다가 자살할 생각입니다.

여러분들은 잘사세요 이 글 읽으시는 분들 나이 어릴때 취업하시고
공무원시험같은거 준비하지 마시고 그냥 취업하세요 저처럼 병신됩니다.
다른 분들은 헛된 희망 가지지 마세요




IP : 1.246.170.112
님 안녕하세요.
님의 글 잘 읽었습니다. 짧은 글이지만, 님의 괴로운 마음들이 느껴져 제 마음도 안타깝습니다. 취업문제로 많이 힘드신가봅니다. 혹 공무원시험 준비를 하셨나요? 생각만큼 성적이 나오지 않으셔서 지치신 건가요? 님의 짧은 글을 유추해 보았습니다.

님, 아직 30대 이신데.. 포기하기엔 좀 이르지 않을까요? 공무원 시험은 시간싸움이라고 들었습니다. 저도 경험이 있고요.. 저는 1년에 한번 시험보는 시험이라 낙방하면 1년을 또 준비해야했습니다. 그 당시 오랜시간 많이 지치고 힘들었습니다. 님께서 저와같은 상황은 아니시겠지만, 님의 힘든 마음들을 조금은 알 것 같습니다.
님, 지금 뒤돌아 보니 인생에 중요한 직업을 준비하는 기간으로 몇년은 아니 그 이상은 투자해도 괜찮은 것 같습니다. 그 길이 내길이 맞고 나의 꿈이 맞다면 끝까지 포기하지 마시고 가보시길 바랍니다. 30대.. 괜찮습니다. 늦지 않았습니다. 한참 직업에 대해 고민하고 준비할 시기입니다. 더욱이 공무원시험이라면, 언제든 상관없지 않습니까..

님의 자세한 상황도 모르고 제 이야기를 쓴 것 같아 죄송한 마음입니다. 혹 마음 불편하셨다면 사과드립니다. 저는 이곳에서 님의 삶을 응원하고 싶습니다. 님의 이야기 기다리겠습니다.

-생명의 친구들 드림-
 
13214 불가능한 것을 뻔히 알면서 꿈은 버릴 수 없습니다,,,,,,,,,,,, 2018.12.19 16:43 알라 6
13213 나 자신이 싫어요 2018.12.17 22:23 뚜벅이 28
13212 사이버상에서 지속적으로 괴롭힘을 당해 자살하고 싶습니다 2018.12.17 22:08 Help me 35
13211 일하고 싶어도 일자리가 없네요 2018.12.17 12:16 개미지옥 35
13210 저는 과연 좋은 오빠일지 오늘도 확신이 서지 않습니다, 2018.12.16 21:17 모비스 18
13209 죽는게 사는 것보다 나을까요? 2018.12.16 20:52 슬픈 모모 28
13208 피투성이가 된 저가 이뤄낸 기적은 규모가 클것인지요............. 2018.12.15 22:59
2018.12.16 12:27
모비스 40
13207 행복한 꿈을 꾸세요~~^~^~~~~~ 2018.12.15 20:07
2018.12.16 12:19
니아&멜로 49
13206 이제 어떻하면 좋죠? 2018.12.15 02:38
2018.12.16 12:18
intro 54
13205 할 게 없어서 자살할 수도 있나요? 2018.12.13 16:43
2018.12.14 00:04
지루함 84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