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2,935 사는게 힘들어요,... 2018-05-17 12:27 준기 51
안녕하세요 저는 **에 사는 17살 준기 입니다...
저희반 일진 떄문에 너무 힘들어요...이제.. 내려놓고싶어요...

IP : 180.81.183.130
사이버상담실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실명과 사는 지역까지 말씀하시면서 괴로움을 토로하시는 준기님!
자세한 내용이 없어 글로 도움을 드리기는 어렵지만
지금 용기를 낸것처럼 한번만 더 용기를 내봅시다!

같은학교의 학생에게 괴롭힘을 당하는것이라면 선생님과 부모님에게 도움을 청하고
그게 여의치않거나 소용이 없다면
청소년전화 1388을 통해서도 도움을 받으실 수 있다는것을 알려드립니다.

지역이 천안이니 041-1388을 누르시면
가까운 청소년기관으로 연락되어 도움받으실 수 있습니다.
꼭 도움을 받으셔서 힘들지만 새로운 선택을 하시게되길 바랍니다..


저희도 언제나 응원하고
또 도움이 필요할때 들어와 글 남겨주시길 기다리겠습니다.

생명의 친구들 올림
 
12942 불운아가 보내는 메시지~ 2018.05.23 21:50 붉은남자 3
12941 ......................... 2018.05.23 11:39 죽음 10
12940 끝을 알 수 없는 혼란과 수난 2018.05.21 14:28
2018.05.22 01:25
네덜란드 30
12939 왜 살아야하는지 모르겠어요 2018.05.20 15:38
2018.05.21 00:03
룰루랄라 63
12938 최근들어 신경이 극도로 예민한 상태입니다. 2018.05.19 21:52
2018.05.20 11:07
영남 39
12937 도무지 시작을 못하겠습니다. 2018.05.18 03:00
2018.05.20 11:50
우짜 52
12936 저는 정말 모르겠습니다. 2018.05.17 17:12
2018.05.18 22:18
titi 43
12935 사는게 힘들어요,... 2018.05.17 12:27
2018.05.18 22:02
준기 51
12934 실패쟁이는 자살하는게 맞나 봅니다~ 2018.05.17 10:31
2018.05.18 21:57
슈나이더 68
12933 살고는 싶은데, 이렇게는 살기 싫어요. 2018.05.17 01:57
2018.05.18 16:51
살고싶어요 39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