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3,105 어떡하죠? 2018-09-10 01:14 왜 사니 126
요즘 세상거의 모든것이 하찮게 느껴져요. 막 세상을 심하게 비판적으로 보고 성격도 부정적이고... 학교 성적이나 진로나 그런것도 잘하는게 하나 없으니까 걍 난 필요없는 존재인가 싶어서 죽고싶어요. 성격도 소심하고 친구도 별로 없어서 있는 친구마저 떠나면 나 혼자 남는게 불안해서 우울한거나 괴로운것도 말 못하고 있어요.(이상한 게 볼까봐) 걍 죽는게 나을것 같은데 어떡하죠?

IP : 122.202.52.35
안녕하세요? 생명의 친구들에 글을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내용을 보니 스스로 충분히 고민이 되는 내용이네요
뭔가 하나 잘하는게 없는 것 같다는 것을 다른 친구들이나 주변과 비교하는 마음이 있으시다는 거네요
그들을 보고 있노라면 스스로 더 초라해지고 뭔가 더 못하는 것 같고 그런 마음이 드는거네요
님이 부러워하는 친구들이나 사람들 이야기를 들어보면 그들 역시도 뭔가 또 어려움에 처해있고 자기만의 고민을 가지고 있겠지만 지금은 내 감정에 더 사로잡혀 있다는 생각이 드네요
그래서 다른 이야기나 심심찮는 위로 따위는 그냥 하는 말처럼 더 경청이 되지 않고요
그렇지요?
시선을 조금 더 넓게 보면 좋을 것 같아요
지금 내 곁에 있는 사람들이 전부가 아니죠.
그들과는 여러가지 목적과 가야할 방향이 달라서 다 흩어지면서 살아가게 될 건데 그들이 전부인듯이 비교하고 나의 초라함과 맞서기 보다는 나 자신이 무엇을 하고 싶고 그 무엇을 하고 싶은것을 위해 스스로 행동적으로 노력하고 있는가?에 초점을 맞추면 좋겠어요
막연하게 남들은 뭐도 잘하고 뭐도 괜챃고가 아니라
내 기준으로 볼때 내가 어느것에 호기심을 느끼는가 그렇다면 어떤 행동을 할 때 나는 의미가 있는 존재인가 그런거죠
단순히 타인들과 비교해본 후 그들보다 못하다는 이유로 극단적인 이야기를 한다는 것은 자기 자신에게 너무 가혹하네요 내가 아는 타인들이 이 세상에 전부는 아니니까요.

힘내고요. 내가 경쟁해야할 대상은 타인이 아니라 나자신입니다.
나 자신과 경쟁하면서 내가 더 성장하고 굳건해질 수 있도록 해야지요
힘내시고요
또 힘들어지면 글 남겨주세요
감사합니다

생명의 친구들 드림
 
13243 인생에 별로 미련이 없습니다 2019.01.18 22:14 고독사예정자 37
13242 가난과 가정불화로 너무나 죽고싶습니다. 2019.01.16 21:53
2019.01.18 18:02
경수 62
13241 그냥.. 2019.01.15 22:32
2019.01.17 09:27
서영 71
13240 공무원 그만두고 인생 꼬였습니다.요즘 우울합니다.왜 사는지.. 2019.01.15 01:13
2019.01.17 09:35
민쓰 78
13239 이제 더이상 남탓이나 세상탓을 안하려해요^^ 2019.01.14 14:36
2019.01.16 16:48
데이다라 95
13238 미쳐가는 걸까요? 2019.01.14 01:17
2019.01.16 16:33
원이 64
13237 살 권리가 있으면 죽을권리도 있을 거에요...... 2019.01.12 23:18
2019.01.14 22:22
제제 98
13236 인간의 많은 부분들이 짐승을 닮았습니다. 2019.01.12 19:20
2019.01.14 21:49
인간염증 66
13235 가난은 죄입니다 2019.01.12 16:54
2019.01.14 21:20
가난 72
13234 살기 시르다 2019.01.12 13:22
2019.01.14 20:48
제주사람 59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