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3,147 공익인대 근무지에서 자살할까 집에서 자살할까 2018-10-19 18:13 공익 자살 115
요즘 근무지 에서와 집에서 엄청난 스트레스를 받고있습니다

집안 사정은 좋지 않고

근무지에서 일하고 주말엔 알바 나가고

알바안하잖니 집에 돈이 없고

근무지는 아줌마들이 자기 일다시켜서 죽이거나 내가 자살하고싶고( 지난달부터 계속생각)

진짜 자살하고싶습니다

집안사정 진짜 않좋고

군대 는 1년반이나 남앗고



IP : 116.44.65.94
님 안녕하세요. 생명의친구들 상담사 입니다.

님이 남겨주신 글을 보니 긴 글은 아니지만 오죽했으면 공개적 공간에 자신의 죽음을 봐줬으면 하실까... 얼마나 그 상황이 견디기 힘들고 괴로우면 그러실까 걱정과 안타까운 마음이 듭니다.

집안이 여의치 않은 상황에서 공익근무요원으로 근무하면서 주말에도 쉬지 못하고 알바도 하는데 정말 얄미운 아줌마들은 무심하게 자신들이 해야할 일까지 미루니 짜증과스트레스가 배가되어 죽음을 생각나게 하셨겠지요.....

음... 님 지난달부터 자살을 계속 생각하셨다하셨는데 하루에 얼마나 자주 죽고싶단 생각이드나요?

혹시 자살을 실제로 시도해 본적이 있으신가요?

님의 현상황이 어떠신지 궁금합니다. 님의 현상황에 대해 다시 한 번 글을 남겨주세요~

그리고 정말 못 참을정도로 힘들고 죽고싶다 생각이 강하게든다면 24시간 상담이 가능한 1588-9191 생명의전화로 전화를 해보실 것을 권해드립니다.

오늘은 어제보다 님의 힘든마음이 조금은 나아지길 소망해봅니다. 당신은 혼자가 아닙니다. 언제든 생명의친구들에 글 남겨주세요.

-생명의친구들 올림-
 
13178 죽어버리고싶어요 2018.11.16 22:05 혜승 14
13177 자살 히고싶다 2018.11.16 14:58 준영 19
13176 유동호님 똑똑히 들으세요 2018.11.15 13:28
2018.11.16 18:22
모비스 72
13175 월급은 나왔지만 기분은 아직도 서럽습니다~ 2018.11.15 12:12
2018.11.16 21:49
슈나이더 23
13174 전에 자살 관련글 올렸었습니다. 2018.11.14 18:45
2018.11.17 01:14
리미 33
13173 여자상담사 가슴 성기 만져보는 꿈 꿨다. 2018.11.14 17:18
2018.11.14 18:21
동호 106
13172 저는 그냘 아무라도 절 도와줬으면 좋겠어요. 2018.11.12 13:46
2018.11.14 11:40
리미 63
13171 원래 저는 불행만 있는 사람인가 봅니다. 2018.11.10 09:34
2018.11.12 22:39
슈나이더 87
13170 생명의 친구들도 지원자가 많이 없나보네요. 2018.11.08 02:47
2018.11.12 18:13
규리 126
13169 뭐라고 할지 모르겠습니다. 2018.11.07 19:06
2018.11.12 14:02
평범한사람 68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