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3,147 공익인대 근무지에서 자살할까 집에서 자살할까 2018-10-19 18:13 공익 자살 253
요즘 근무지 에서와 집에서 엄청난 스트레스를 받고있습니다

집안 사정은 좋지 않고

근무지에서 일하고 주말엔 알바 나가고

알바안하잖니 집에 돈이 없고

근무지는 아줌마들이 자기 일다시켜서 죽이거나 내가 자살하고싶고( 지난달부터 계속생각)

진짜 자살하고싶습니다

집안사정 진짜 않좋고

군대 는 1년반이나 남앗고



IP : 116.44.65.94
님 안녕하세요. 생명의친구들 상담사 입니다.

님이 남겨주신 글을 보니 긴 글은 아니지만 오죽했으면 공개적 공간에 자신의 죽음을 봐줬으면 하실까... 얼마나 그 상황이 견디기 힘들고 괴로우면 그러실까 걱정과 안타까운 마음이 듭니다.

집안이 여의치 않은 상황에서 공익근무요원으로 근무하면서 주말에도 쉬지 못하고 알바도 하는데 정말 얄미운 아줌마들은 무심하게 자신들이 해야할 일까지 미루니 짜증과스트레스가 배가되어 죽음을 생각나게 하셨겠지요.....

음... 님 지난달부터 자살을 계속 생각하셨다하셨는데 하루에 얼마나 자주 죽고싶단 생각이드나요?

혹시 자살을 실제로 시도해 본적이 있으신가요?

님의 현상황이 어떠신지 궁금합니다. 님의 현상황에 대해 다시 한 번 글을 남겨주세요~

그리고 정말 못 참을정도로 힘들고 죽고싶다 생각이 강하게든다면 24시간 상담이 가능한 1588-9191 생명의전화로 전화를 해보실 것을 권해드립니다.

오늘은 어제보다 님의 힘든마음이 조금은 나아지길 소망해봅니다. 당신은 혼자가 아닙니다. 언제든 생명의친구들에 글 남겨주세요.

-생명의친구들 올림-
 
13370 제발 응원해주세요. 2019.04.24 13:55 장미 2
13369 과연 저의 미래는 좋은 쪽으로 가는 건지 도무지 궁굼합니다....... 2019.04.22 13:14
2019.04.22 23:46
모비스 25
13368 삶이 고통스럽습니다. 2019.04.22 03:06
2019.04.22 23:35
Ewwwd 38
13367 ............................... 2019.04.20 16:03
2019.04.21 08:40
죽음 45
13366 사람들 중 80% 정도는 그냥 짐승 같아요. 2019.04.20 13:23
2019.04.21 08:27
인간은짐승 46
13365 불행에 대한 감독이 있다면 저가 일류감독이 될 것 같습니다 2019.04.18 14:29
2019.04.19 22:00
모비스 45
13364 반갑습니다. 2019.04.18 02:13
2019.04.19 21:50
안녕하세요 50
13363 아동학대 2019.04.17 23:05
2019.04.19 12:11
현지 44
13362 상담원 분들께 또 쓸때 없는 소릴 했네요. 죄송합니다. 2019.04.17 11:30
2019.04.19 12:09
민주 76
13361 2019.04.17 01:02
2019.04.19 12:07
장미 53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