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3,377 군대가기 싫어요 2019-04-28 02:17 공익갤러 130
군대가면 러블리즈도 못보고
밤에 잠도 제대로 못자고
책도 내 마음대로 못읽을거라고 생각하니 가기 싫어요

그러면서 월급은 쥐꼬리만큼 주고
뺄 수 있는 방법 없나요?

IP : 106.254.236.106
공익 갤러님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군대 입영문제 때문에 고민이 많아보여요.
정말 가기 싫으실 듯 합니다.
군입대를 앞둔 젊은 분이라면 누구나
공익갤러님 처럼 염려되고 고민되고 마음에 걸리는 점이 한 두가지 씩은 있거라고 생각 됩니다.

군대 가면 러블리즈도 못보고.. 하셔서
러블리즈 남팬이시군요^^
러블리즈 멋지죠.
군대에서도 생활관은 Tv 가 있고
쉬는 시간에는 TV 시청이 가능하니 내무반에 러블리즈 팬들이 많으면 볼 수 있으실거에요.
그래도 자유롭게 핸드폰이나 공개방송, 팬미팅 등 오프에서 보는 것 만큼은 아니겠지만요.

책은 많이 읽을 수 있어요.
제가 아는 동생도 군에 가서 오히려 밖에 있을 때보다 책 많이 읽고 나왔어요.

밤에 잠은... 사실 규칙적으로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니
제대로 자는 건 맞는데 때로는 불침번 서는 순번이 있어 제대로
못 잘 때도 있겠군요.ㅠㅠ

뺄 수 있는 방법은.... 글쎄요.
열일하며 국위선양하고 있는 방탄소년단도 군면제는 아직까지 말꺼내기도
어려운 문제라
뺄 수 있는 방법이 있는지는 잘모르겠어요.

그래도 공익 갤러님처럼 병역의 의무를 다해주는
젊은이들이 있으니
저희들은 또 마음놓고 생활을 할 수 있는 거겠죠?
감사한 마음 갖고 있습니다.
언제어디서든
화이팅입니다.

생명의 친구들이었습니다.
 
13589 취업까지... 2020.05.26 18:53
2020.05.28 01:23
답이없다 62
13588 이래저래 괴로운데 불면증까지 겹쳐버렸네요 2020.05.25 10:07
2020.05.27 17:31
모비스 30
13587 앞으로 21개월?~ 2020.05.15 18:44
2020.05.16 23:15
모비스 134
13586 어떡하죠??? 2020.05.15 06:10
2020.05.16 23:07
상큼이 68
13585 관심이 받고 싶어요 2020.05.13 22:52
2020.05.14 16:31
jk 67
13584 어버이날에도 식지 않은 아버지에 대한 증오심. 2020.05.08 10:26
2020.05.08 23:36
로드킨 59
13583 저도 제가 별로인거 잘 알아요 2020.05.04 21:08
2020.05.06 16:45
반지 89
13582 저는 왜 행복하지 못할까요? 2020.05.04 14:34
2020.05.06 16:43
파랑새 88
13581 1000일 후 오늘을 생각한다면요 2020.05.02 15:46
2020.05.03 22:39
모비스 121
13580 교사생활 3년차... 전환 2020.04.29 17:28
2020.05.01 18:31
엘프 142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