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3,377 군대가기 싫어요 2019-04-28 02:17 공익갤러 72
군대가면 러블리즈도 못보고
밤에 잠도 제대로 못자고
책도 내 마음대로 못읽을거라고 생각하니 가기 싫어요

그러면서 월급은 쥐꼬리만큼 주고
뺄 수 있는 방법 없나요?

IP : 106.254.236.106
공익 갤러님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군대 입영문제 때문에 고민이 많아보여요.
정말 가기 싫으실 듯 합니다.
군입대를 앞둔 젊은 분이라면 누구나
공익갤러님 처럼 염려되고 고민되고 마음에 걸리는 점이 한 두가지 씩은 있거라고 생각 됩니다.

군대 가면 러블리즈도 못보고.. 하셔서
러블리즈 남팬이시군요^^
러블리즈 멋지죠.
군대에서도 생활관은 Tv 가 있고
쉬는 시간에는 TV 시청이 가능하니 내무반에 러블리즈 팬들이 많으면 볼 수 있으실거에요.
그래도 자유롭게 핸드폰이나 공개방송, 팬미팅 등 오프에서 보는 것 만큼은 아니겠지만요.

책은 많이 읽을 수 있어요.
제가 아는 동생도 군에 가서 오히려 밖에 있을 때보다 책 많이 읽고 나왔어요.

밤에 잠은... 사실 규칙적으로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니
제대로 자는 건 맞는데 때로는 불침번 서는 순번이 있어 제대로
못 잘 때도 있겠군요.ㅠㅠ

뺄 수 있는 방법은.... 글쎄요.
열일하며 국위선양하고 있는 방탄소년단도 군면제는 아직까지 말꺼내기도
어려운 문제라
뺄 수 있는 방법이 있는지는 잘모르겠어요.

그래도 공익 갤러님처럼 병역의 의무를 다해주는
젊은이들이 있으니
저희들은 또 마음놓고 생활을 할 수 있는 거겠죠?
감사한 마음 갖고 있습니다.
언제어디서든
화이팅입니다.

생명의 친구들이었습니다.
 
13390 임용고시.. 2019.05.19 03:25
2019.05.20 00:27
edicius 23
13389 외모에 대한 컴플렉스~ 2019.05.17 17:39
2019.05.19 22:08
로드킨 28
13388 자존감 도둑이 나 자신인 경우에는 자살이 답이겠됴? 2019.05.17 14:42
2019.05.19 21:50
괴짜 33
13387 올무 2019.05.17 14:39
2019.05.19 21:43
22
13386 무엇이 저를 자꾸 우울하게 만드는지도 모르겠습니다. 2019.05.13 20:25
2019.05.17 11:27
로드킨 47
13385 죽고 싶은게 아니라 살고 싶지 않은 것 2019.05.08 21:40
2019.05.10 13:55
사원 91
13384 안녕하세요. 2019.05.08 17:31
2019.05.10 13:45
이번생은처음이라 50
13383 또 다른 저는 앞으로 누가 또 나올건지요~ 2019.05.07 16:33
2019.05.09 10:02
슈나이더 42
13382 저도 못 믿겠고 타인도 믿을 수가 없습니다. 2019.05.02 18:23
2019.05.04 02:01
랙캣 93
13381 남자라는 이유로 당했던 기분나쁜 기억~ 2019.05.02 15:45
2019.05.04 00:54
슈나이더 74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