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3,437 이제 정말로 모르겠어요 2019-08-06 20:18 몰르겠어요 89
그잔부터 스트레스를 많이 받고 유독 예민하고 사소한일에도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어요.
그리고 우울증 비슷하게 온것같기도 하고 가족들이랑 이야기도 하기 싫네요.
이것말고 다른 이유들때문에 몇년동안 생각했는데 자살할려고 계획까지 다 짜놨네요.
그런데 막상 무섭더라구요. 어떻게 해야지 자살하는 생각을 멈출수 있을까요


IP : 121.173.10.39
안녕하세요
생명의 친구들 홈페이지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예전부터 스트레스가 많고 예민하게
느껴젔던 부분이 많이 있으셨군요.

예민하신분들은 다른 사람보다 더
깊게 생각하고 배려되는게
많이신 분들이에요.
그러다보니 더 상처가 되기도 하구요.

이런저런 스트레스가 쌓이기만 하다보니
자살하고 싶은 마음까지 드신거군요.
그래도 지금은 자살생각을 멈추고 싶다라고 하니
다행스럽고 고맙게까지 느껴지네요.

스트레스는 많이 해소하고 풀어내야 생각도 덜들어요.
근데 학생이 구체적으로 어떤것에 스트레스를 받는지가
나와있지 않아서요.
괜찮다면 다시 홈페이지를 방문해주셔서
어떤일이 있었는지 나누어줬으면 좋겠어요.

여기는 아침에 비오다 지금은 맑아졌네요.
학생에게도 이렇게 맑아질수 있도록
여기가 쉼터가 되길 바랍니다.

생명의 친구들 드림.
 
13524 차도없고 호전기미없어요 2019.12.03 18:42
2019.12.05 20:17
전새얀 37
13523 과연 7살때보다 더 즐거운 날은 있을까요?. 2019.12.03 16:36
2019.12.05 20:03
영남 24
13522 선생님들보세요~도와주세요 2019.11.30 21:21
2019.12.01 00:46
신혁 43
13521 저에게 과연 가을은 올까 궁굼하네요........... 2019.11.26 14:15
2019.11.30 17:34
모비스 40
13520 긴 글 2019.11.26 13:11
2019.11.30 16:44
다라마리 34
13519 밑에 글쓰신분... 2019.11.23 13:27
2019.11.24 20:38
Blah 75
13518 피눈물 쏟게 될 70년동안 어떻게 극복해 나갈지요~ 2019.11.22 09:09
2019.11.23 00:15
슈나이더 57
13517 죽고 싶습니다 편안하게 편안하게 죽고 싶습니다 2019.11.21 13:32
2019.11.22 16:47
혜주 130
13516 여기 상담센터가 말만 상담이지 실질적인 상담은 하나도 없네요 2019.11.21 13:21
2019.11.22 16:22
강현 131
13515 나는 정멀로 왜이러라요 2019.11.18 17:08
2019.11.19 15:59
정용 71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