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3,437 이제 정말로 모르겠어요 2019-08-06 20:18 몰르겠어요 54
그잔부터 스트레스를 많이 받고 유독 예민하고 사소한일에도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어요.
그리고 우울증 비슷하게 온것같기도 하고 가족들이랑 이야기도 하기 싫네요.
이것말고 다른 이유들때문에 몇년동안 생각했는데 자살할려고 계획까지 다 짜놨네요.
그런데 막상 무섭더라구요. 어떻게 해야지 자살하는 생각을 멈출수 있을까요


IP : 121.173.10.39
안녕하세요
생명의 친구들 홈페이지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예전부터 스트레스가 많고 예민하게
느껴젔던 부분이 많이 있으셨군요.

예민하신분들은 다른 사람보다 더
깊게 생각하고 배려되는게
많이신 분들이에요.
그러다보니 더 상처가 되기도 하구요.

이런저런 스트레스가 쌓이기만 하다보니
자살하고 싶은 마음까지 드신거군요.
그래도 지금은 자살생각을 멈추고 싶다라고 하니
다행스럽고 고맙게까지 느껴지네요.

스트레스는 많이 해소하고 풀어내야 생각도 덜들어요.
근데 학생이 구체적으로 어떤것에 스트레스를 받는지가
나와있지 않아서요.
괜찮다면 다시 홈페이지를 방문해주셔서
어떤일이 있었는지 나누어줬으면 좋겠어요.

여기는 아침에 비오다 지금은 맑아졌네요.
학생에게도 이렇게 맑아질수 있도록
여기가 쉼터가 되길 바랍니다.

생명의 친구들 드림.
 
13447 삶에 애착을 갖고 싶어요 2019.08.19 07:13 도라지맨 8
13446 세상에 아빠란 인간이 이렇게 미워본 적은 생전 처음입니다~ 2019.08.17 13:14
2019.08.18 22:27
영남 26
13445 마음이 답답합니다 2019.08.15 18:40
2019.08.17 09:34
세상떠나고싶습니다 30
13444 돈 때문에 전쟁만 된통 치른 2019년. 2019.08.13 18:11
2019.08.15 00:08
영남 40
13443 31세 무경력 백수 2019.08.13 01:29
2019.08.14 01:45
ㅁㅁ 55
13442 꿈을 간직하면 과연 이뤄질지 진짜 궁굼합니다, 2019.08.12 16:13
2019.08.14 19:55
영남 41
13441 이런 현상은 과연 옳은건가요? 2019.08.12 15:36
2019.08.13 18:06
공평치못함 82
13440 어차피 세상은, 2019.08.11 20:09
2019.08.14 12:28
인생포기 59
13439 진심으로 실망이네요. 2019.08.09 19:55
2019.08.10 11:13
나는 나를 파괴할 권리가 있다. 135
13438 저는 사회부적응자입니다. 2019.08.07 00:29
2019.08.09 13:47
사회부적응자 71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