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3,635 막장 드라마 2020-08-22 15:18 관절 124
고온 다습한 여름이 지속되고 있어요
이 더위 속에 저의 형은 똥독이 올라가지고
고래고래 고생하구요
저는 설사병이 도져서 직장에서 용쓰는 와중에
삐질삐질;; 윽!
불쾌한 찝찝함과 함께
피폐해진 몰골로 절망감을 느끼고 있습니다

저의 형은 어렸을적
배변훈련을 엄격히 받아가지고
리비도가 그곳에 몰려있다보니
똥을 참는게 버릇이 되어서
심심하면 똥독이 올라 고래고래 하구요
저는 배변훈련을 드럽게 받다보니
설사병과 치질에 걸려버렸습니다

하여간 아버지 우마니가 문제네요ㅠㅠ
이것은 프로이트 이론에서 배운거라
반박할수 가 없습니다

어쨌든 이런 저의 막장드라마가 계속 되다보니
초딩들도 저를 드럽게 쳐다보면서
인생망한놈이라고 놀려댑니다

이 한여름에
저는 불쌍한 남성입니다ㅠㅠ



IP : 46.19.141.86
긴 장마 후에 더운 여름이 이어지면서 다들 몸과 마음이 힘든 시기인 것 같습니다.
더운 여름에 몸까지 안 좋으면 정말 곤란하죠.

그런때일수록 스스로 몸과 마음을 잘 챙기는 것이 필요할 것 같습니다.
충분한 휴식을 취하시고 필요하다면 적절한 약 처방을 받아 복용하시구요.

건강하게 더운 여름 나시기를 바랍니다.


- 생명의 친구들 올림
 
13647 긍정적인 추석 2020.09.22 17:30
2020.09.23 11:25
엘키두 23
13646 올해는요 작년보다 너무나 못한 해입니다 2020.09.18 21:06
2020.09.19 19:58
모비스 57
13645 어쩌면 좋죠... 2020.09.18 17:48
2020.09.19 14:34
리나 78
13644 매일 죽고싶어요 2020.09.15 09:11
2020.09.16 20:31
초코 74
13643 그저그런 일상 2020.09.11 18:15
2020.09.13 23:56
세이버 55
13642 많이 힘드네요 2020.09.07 19:10
2020.09.08 07:39
탈복 98
13641 우울하고 괴롭다보니 자꾸 옛날 생각만 하고 싶어집니다~ 2020.09.07 10:03
2020.09.08 07:16
로드킨 69
13640 괴롭습니다 2020.09.06 02:09
2020.09.07 15:20
체리 48
13639 이 기억을 가지고 옛날로 가면요 아버지라구 부르지 않을 것입니... 2020.09.04 16:25
2020.09.05 16:18
알라 50
13638 답답하네요 2020.09.03 22:33
2020.09.04 12:29
59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