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3,650 늴리리야ㅊㅋㅊㅋ 2020-09-29 17:05 말보루 117
늦은 나이에
내신 및 수능 성적 안보는 대학에 들어가서
열심히 하여서 편입하려했는데 아쉽게도 실패하고;;
다시 대학원진학을 생각했는데 또 실패하였습니다^^
뭐 연애도 실패해버렸네요ㅎㅎ
힝~ 혼자 짝사랑하던 후배가 있었는데 앜ㅋㅋㅋ

이제는 공사장 현장에서 일하면서 담배 태우는게 최고로 좋습니다!!!
코로나에도 공사장은 잘 돌아갑니다 허허

단지 걱정이 있다면 고혈압과 지방간이 걱정이되네요
고혈압 지방간 너~~~ 시져시져~~ 힝~~

아무튼 즐거운 명절되십시오!!!
인생은 별거 없습니돠!!!



IP : 62.109.10.150
안녕하세요 말보루님.
최근에 마음아픈 일이 많이 있으셨네요.

하지만 무언가를 준비하려 마음먹고,
거기서 끝나지 않고 시도하고.

이 용기는 정말 대단한겁니다.
앞으로도 용기내서 도전할 힘을 가지신거니까요!!
그러다보면 또 원하는 걸 얻기도 하지요!!^^

지금은 속상해서 보이지 않는 소득들이
나중에 언젠가 또 보이게 될거라고 믿어요.
계속 용기 간직하시고 또 이야기 들려주세요.

생명의친구들 올림.
 
13661 신고 2020.10.25 19:22 신고 8
13660 저같은 잉여인간에게는 너무나 서러웠던 2020년. 2020.10.19 09:17
2020.10.20 14:15
영남 23
13659 살아야 하는 이유를 모르겠습니다 2020.10.16 22:10
2020.10.17 17:02
수경 45
13658 인제 11주밖에 남지않은 2020년~ 2020.10.15 17:45
2020.10.15 20:52
영남 24
13657 부모를 잘못만난게 죄인 사람은 어떻게 살아가야 하나요? 2020.10.12 02:09
2020.10.13 19:30
익명 53
13656 삶의 의미 2020.10.10 13:09
2020.10.17 12:45
삶의 의미 49
13655 사정없이 또 신나게 때리고 싶은 우리아빠. 2020.10.07 11:53
2020.10.09 09:42
모비스 40
13654 상담원님 저 어떻게 살아가죠..? 2020.10.05 23:13
2020.10.06 18:55
감자탕 62
13653 다시는 먹을 수 없게될 블루베리 2020.10.05 12:18
2020.10.06 18:45
모비스 37
13652 하아.... 2020.09.30 04:33
2020.10.03 10:16
침팬지 46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