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위원
Home > 사이버상담실 > 공개상담실
13,653 다시는 먹을 수 없게될 블루베리 2020-10-05 12:18 모비스 38
앙녕하세요 오늘은 진짜 자살해야겠어요
저는 32세 청년으로 오늘 냉장고 정리를 해보니까요
한동안 못먹고 두었던 블루베리가 썩었더라구요
그 썩어서 버리게 된 블루베리를 본 저는
한마디로 말문이 콱 막혔습니다
저가 아주 좋아하는 과일 중 하나인 블루베리
한동안 바쁘구 힘들다보니 먹지 못한 블루베리
아까운 것도 맞지만요 더 서러운것은요
인생에서 저가 블루베리를 먹을 수 있는 마지막 기횐데
그것마저 버리게 되니 저는 그 현실을 비관하여 자살하려구 합니다
어차피 저에게는 블루베리 먹을 수 있는 기회 다시는 없습니다
인제 나이도 32살인데 다시는 기회가 없는건 당연하지요
저가 98세에 생을 마친다면 앞으로 남은 시간은 66년
그 66년이란 세월동안 블루베리 생각에 늘 눈물만 쏟아야 하고
그 66년동안 불행과 속상한 일만 있을텐데
그 시간을 극복하기에는 너무나 벅찹니다
원래 좋은 기회게 저에게만 오지 않는게 특성인가바요
아무튼 인제 두번다시 먹을 수 없게 될 블루베리
미래에 블루베릴 먹을 수 있늠 기회가 올거라는 거짓말 안 믿습니다
그리고 미래에는 좋은 기회가 올거라는 거짓말에 안 속습니다
그리고 미래에 좋은 날이 올거라는 뻥에 속지 않습니다
미래에는 속상하고 서러운 날만 있을거라고 100% 확신합니다
블루베리 다시는 먹을 수 없으리라고 100% 확신합니다
32살짜리가 그런 거짓말에 속으면 아니지요
저가 좋아하는 거니까 다시는 먹을 수 없는게 당연한거 아닌가요
블루베리를 버린게 이렇게 서러운 현실알 줄은 저도 몰랐구요
다시는 먹을 수 없게될 블루베리 생각하니 자살이나 하고 싶네요
과연 저는 진짜 삶을 포기해야 할까요

IP : 14.52.82.54
모비스님!

생명의 친구들을 이용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오늘은 썩어가는 블루베리를 보고 님의 마음이 그와 같다고 느끼신 모양입니다. 그래서 더 죽고 싶다는 생각도 드시는 것 같고... 다시는 님의 인생에 좋은 기회가 오지 않으면 어쩌나 하는 두려운 마음을 다시는 좋아하는 불루베리를 먹을 기회가 없을 것이라고 생각하게 되신 것 같기도 하구요.

모비스님이! 좋아하는 블루베리와 님의 인생을 같은 것으로 느끼시는 것을 보면서 저는 조금 다른 관점에서 생각을 한 번 해 보았습니다. 님이 블루베리를 아끼고 사랑하는 것처럼 모비스님 자신과 님의 인생도 많이 아끼고 사랑하고 계시는 구나... 라구요. 그리고 님의 냉장고에는 그 동안 다른 먹을 것들이 많이 있었거나 님이 좋아하시는 블루베리를 썩도록 먹지 못하고 발견하지 못했었을만큼 분주한 님의 관심을 사로 잡는 다른 일들이 많이 있었던 것 같다는 생각도 듭니다.

모비스님!

모비스님이 좋아하시는 블루베리는 반드시 다시 먹을 수 있는 기회가 올 것입니다. 만일 모비스님이 그 기회를 허락하신다면요..

오늘도 화이팅!


생명의 친구들 올림
 
13661 신고 2020.10.25 19:22 신고 9
13660 저같은 잉여인간에게는 너무나 서러웠던 2020년. 2020.10.19 09:17
2020.10.20 14:15
영남 23
13659 살아야 하는 이유를 모르겠습니다 2020.10.16 22:10
2020.10.17 17:02
수경 46
13658 인제 11주밖에 남지않은 2020년~ 2020.10.15 17:45
2020.10.15 20:52
영남 25
13657 부모를 잘못만난게 죄인 사람은 어떻게 살아가야 하나요? 2020.10.12 02:09
2020.10.13 19:30
익명 53
13656 삶의 의미 2020.10.10 13:09
2020.10.17 12:45
삶의 의미 49
13655 사정없이 또 신나게 때리고 싶은 우리아빠. 2020.10.07 11:53
2020.10.09 09:42
모비스 40
13654 상담원님 저 어떻게 살아가죠..? 2020.10.05 23:13
2020.10.06 18:55
감자탕 62
13653 다시는 먹을 수 없게될 블루베리 2020.10.05 12:18
2020.10.06 18:45
모비스 38
13652 하아.... 2020.09.30 04:33
2020.10.03 10:16
침팬지 47
1 10